방송/언론보도

방송과 언론에서 주목한 한강수병원 다양한 미디어 속 한강수를 직접 만나보세요.

[내일신문] 전기장판, 찜질로도 3도 화상 입을 수 있어-권민주 과장 칼럼

조회수 :202 등록일 :2018/11/20


20181120_news_1.jpg

전기장판, 찜질로도 3도 화상 입을 수 있어


난방제품에 장시간 노출되면 저온화상 입을 수 있어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난방제품들로 인한 화상을 입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요즘에 사용하는 난방제품들은 비교적 낮은 온도에 설정되어 있지만 장기간 노출하게 되면 화상을 입게 된다. 이처럼 낮은 온도에 장시간 노출되면서 발생하게 되는 화상을 저온화상이라고 한다. 저온화상은 전기매트나 난방제품에 의해 많이 발생하지만 허리통증이나 수술 후에 하는 찜질에 의해서도 발생한다.
우리의 피부는 40도 열에도 손상이 된다. 비교적 낮은 온도의 경우 뜨거운 물이나 불에 비해 순간적 대처가 미흡하여 장시간 접촉시간이 길어지게 된다. 접촉시간이 길어지면 피부 깊은 부위(심부)부터 열에 의한 변성이 진행되어 심각한 조직 손상을 입게 된다. 따라서 저온화상에 의해서 화상을 입은 경우 손상의 정도가 매우 깊어 심재성 2도 화상 또는 3도 화상을 입게 된다. 대부분의 경우 면적이 크지 않아 수술 없이 일반 드레싱 치료로 회복이 가능하지만 면적이 넓은 경우에는 수술적인 치료가 필요하여 장기간 입원해야 한다.

음주, 수면제 복용 후에는 더욱 조심해야
일반적인 경우 난방 도구에 의해 저온 화상을 입는 경우는 흔하지 않다. 저온 화상을 입게 되는 경우는 보통 뜨거운 것을 알아차리지 못하게 하는 환경적인 요인이 결부되는 경우가 많다. 대표적인 경우가 과음을 한 경우, 수면제를 복용한 경우, 극도로 피곤한 경우를 들 수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전기장판과 같은 난방 제품을 사용할 경우 온도에 예민하게 반응하지 못하고 장시간 노출되어 화상을 입을 가능성이 높아진다.
뜨거운 것에 대한 감각을 그대로 느낄 수 없는 말초 신경병증을 동반하고 있는 환자나 당뇨병 환자들 그리고 마비 환자들의 경우에는 특히나 이러한 난방 제품이나 찜질기의 사용에 있어 특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또한 손상을 입은 부위나 수술을 위해 절개를 했던 부위는 국소적으로 감각 신경의 손상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온찜질을 할 때 항상 피부의 변화가 있는지 주의 깊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난방 제품이나 온찜질은 우리 삶에 필요한 부분이긴 하지만 적절한 주의 없이 사용할 경우 3도 화상이라는 큰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는 것을 항상 명심하고 주의해야한다.

한강수병원 권민주 과장